UPDATED. 2021-06-18 17:58 (금)
주낙영 경주시장, 매니페스토 기초단체장 중 공약이행 평가 ‘최상위 등급’
주낙영 경주시장, 매니페스토 기초단체장 중 공약이행 평가 ‘최상위 등급’
  • 윤태순
  • 승인 2021.06.01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경주시
사진=경주시

[tk게릴라뉴스] 경주시는 한국매니페스토 실천본부의 '민선 7기 전국 기초자치단체장 공약이행 및 정보공개 평가'에서 최상위 등급(SA)을 받았다고 1일 밝혔다.

이는 주낙영 경주시장이 시민과의 약속을 가장 잘 실천한 기초단체장으로 선정됐다는 것.

앞서 경주시는 2019년과 2020년 공약이행 평가에서 2년 연속 A등급(우수)을 받은데 이어 올해는 5개 분야에서 모두 높은 평가를 받아 최고등급을 달성했다.

매니페스토 평가단은 전국 226개 기초자치단체장을 대상으로 2020년 12월말을 기준으로 △공약이행완료 △공약목표 달성 △주민소통 △웹소통 △공약 일치도 등 5개 분야를 평가했다.

그 결과, 경주시는 SA등급에서 D등급까지 5개 등급 중 최상위 등급인 SA등급을 받았다.

경주시는 지난해 12월말 기준 6개 분야 124개 공약사업 중 △혁신 원자력 연구단지 조성 △경북콘텐츠진흥원 동남권센터 설치 △전국 최고 수준의 투자유치 인센티브 제공 △시민원탁회의 및 사랑방 좌담회 운영 등을 포함한 76개 사업의 공약이행 완료도가 61.3%로 전국평균(54.12%)보다 7.18% 높게 평가됐다.

특히 △신라왕경 핵심유적 복원·정비 디지털 재현 △신농업혁신타운 조성 및 농산물가공센터 건립 △신성장 혁신산업 기업유치 및 육성 등을 포함한 47개 사업은 정상적으로 순조롭게 추진되고 있어 5개 평가항목 전반에 걸쳐 높은 평가를 받았다.

한국매니페스토 실천본부는 공약이행완료 기준을 사업이 종료된 것 뿐만이 아니라, 가시적인 성과가 나타나지 않았더라도 조례 통과, 재정확보 등 공약이행 가능성도 평가에 반영했다.

무엇보다 △도심권·구정동 고도제한 완화 △천북 희망농원 환경개선 사업 등 주민숙원사업 해결과 △역대 최대 국비 확보 △ 시민소통 채널 강화를 정책에 반영한 점이 주효했다는 평가다.

주낙영 시장은 “코로나19로 무척 힘들고 어려운데도 불구하고 시정에 적극 협력해 주신 시민 여러분 덕분에 좋은 결과를 얻게 됐다”며 “이번 결과에 만족하지 않고 시민의 의견에 귀 기울이면서 시민과 약속한 공약사업이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