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18 17:57 (금)
예천군, 추석명절 코로나19 대응 방역 긴장도 높인다
예천군, 추석명절 코로나19 대응 방역 긴장도 높인다
  • 김영식
  • 승인 2020.09.14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예천군
사진=예천군

[tk게릴라뉴스] 예천군(군수 김학동)은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환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최근 외지에서 생활하면서 고향을 방문한 친인척과의 접촉으로 추정되는 감염이 잇따라 발생하자 이동이 잦은 추석 연휴를 앞두고 방역 긴장의 끈을 조인다.

14일 예천군에 따르면 이번 추석명절을 건강하고 안전하게 보내기 위해 △부모님 뵙기 위한 귀성, 자식 찾아 가는 역귀성 모두 자제하기 △벌초는 산림조합, 농협, 개인사업자 등 대행서비스 이용하기 △직접 벌초 시 참석인원 최소화, 음식물 섭취 자제, 마스크 착용 필수 △성묘와 봉안시설 방문 자제와 e하늘 장사정보시스템을 활용한 온라인 추모와 성묘 권장 △연휴기간 외출 자제하고 집에 머무르며 전화통화로 명절 인사 나누기 등 세부 방역 수칙을 제시해 군민과 출향인 모두가 동참할 수 있도록 홍보할 예정이다.

김학동 군수는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인해 생업과 일상에 많은 제약과 불편을 감수하면서도 지금까지 방역수칙을 잘 따라 주시는 군민 모두에게 거듭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며 “모두가 힘들고 어려운 시간이지만 코로나19 이전의 평범하고 소소한 일상으로 돌아 갈 수 있도록 마스크 착용, 방역 수칙을 반드시 실천해 주시길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추석명절을 앞두고 읍·면 기관, 단체 등 자발적으로 감염병 취약지를 대상으로 생활 방역이 이루어지고 있으며 예천군재난안전대책본부 차원에서도 추석 연휴기간 동안 방역 관리를 강화 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