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20 17:55 (수)
경북바이오산업연구원, 국내 최초 A형 간염 백신 후보물질 개발 성공
경북바이오산업연구원, 국내 최초 A형 간염 백신 후보물질 개발 성공
  • tk게릴라뉴스
  • 승인 2019.11.06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구 성과물 기술이전 진행 및 제품상용화 지원 추진
사진=경북바이오산업연구원 전경
사진=경북바이오산업연구원 전경

[tk게릴라뉴스]경북바이오산업연구원(이하 연구원)이 국제백신연구소와 공동 연구를 통해 국내 최초 A형 간염 백신 후보물질 개발에 성공, 현재 기술이전을 추진 중에 있다고 5일 밝혔다.

A형 간염은 현재까지 치료제가 전무한 질병으로서 백신이 유일한 대안으로 알려져 있다. 국가예방접종백신에 포함되는 A형 간염 백신은 현재, 전량 수입에 의존하고 있는 상황으로서 백신 주권차원에서도 백신 수급안정화를 위한 자급화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는 실정이다.

아울러 최근 조개젓 감염을 통한 A형 간염 바이러스 감염 환자 수가 9월 기준 1만 4,214명으로 급속히 증가함에 따라 A형 간염 백신 자급화에 대한 관심도 더욱 높아지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질병관리본부는 공중보건과 감염병 유행에 대비한 백신 자급화 사업을 추진 중에 있으며, 내년부터 보건복지부에서 시행하는 공공백신개발·지원센터 연구사업에 A형 간염이 포함되어 백신자급화를 지원한다.

경북바이오산업연구원과 국제백신연구소는 A형 간염 백신의 자급화에 대한 필요성을 선도적으로 파악하고, 경상북도·안동시 지원 하에 ‘차세대 프리미엄백신 개발사업’을 추진해 왔다. 이 사업은 A형 간염 백신 및 A형/B형 간염 혼합백신을 개발하기 위해 2015년부터 2020년까지 5년간 진행하는 사업으로서 최근 A형 간염 백신 후보물질 개발에 성공하여 기술이전 대상기업을 물색 중이다.

경북도와 안동시는 원천기술 확보를 통한 경북백신산업클러스터 활성화를 가속화하기 위해 이번 성과를 토대로 후속 백신연구개발 사업을 확대·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공동연구기관인 국제백신연구소(IVI : International Vaccine Institute)는 유엔 산하 WHO에서 승인한 우리나라에 본부를 둔 유일한 국제기구로서 2016년 경북 안동에 위치한 연구원 내 분원을 개원한 이래 연구개발, 기반구축사업, 국제백신산업포럼 등 다양한 분야에서 연구원과 긴밀히 협력중이다.

연구원 이택관 원장은 “이번 연구개발 성과는 백신산업 불모지 안동에서 경북도와 안동시의 지속적인 관심과 전폭적 지원 하에 이루어 낸 쾌거로서, 이 기술을 국내 기업에 이전하여 제품 상용화에 성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국제백신연구소와 공동으로 다양한 기술개발 사업을 추진하여 경북 안동이 백신연구개발의 메카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