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7 17:15 (화)
영양군, 도시재생으로 새단장한 양조장서 '주민 작품전시회' 연다
영양군, 도시재생으로 새단장한 양조장서 '주민 작품전시회' 연다
  • 윤태순
  • 승인 2021.11.25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영양군
사진=영양군

[tk게릴라뉴스] 영양군은 도시재생뉴딜 주민제안 공모사업, ʻ생기발랄! 오순도순! 영양만들기 프로젝트Ⅲʼ에 참여한 주민들의 작품 전시회를 25일 11:00~16:00까지 영양양조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3차 작품전시회는 지난 9월부터 11월까지 진행된 주민제안 공모사업의 일환으로 기획공모인 양조장 공간조성사업과 일반공모 사업팀 등 총 8개 사업에 참가한 주민들이 제작한 작품 및 공간조성작품을 전시하고 공유하는 자리이다.

영양군은 올해 도시재생뉴딜 주민제안 공모사업, 생기발랄! 오순도순! 영양만들기 프로젝트Ⅰ~Ⅲ을 총 3분기에 걸쳐 실시했으며, 주민들이 제안한 총 29개의 사업이 선정되어 진행되었다. 그 마무리인 이번 사업에서는 기획공모인 양조장 공간조성에 △캔아트교육 △천아트교육 △퀼트&자수공방, △천연염색체험 △주민참여 양조장공간조성 △목공교실 및 양조장공간조성 등의 사업팀이 참여했다.

캔아트팀은 양조장 보존품을 재활용한 인테리어소품 및 업사이클링 작품을, 천아트팀은 양조장 카페공간에 커튼을, 퀼트&자수공방팀은 양조장 좌식공간의 쿠션과 앞치마, 티매트 등을 제작했다.

 천연염색체험팀은 청년창업공간의 방석과 앞치마, 식매트 등을 주민참여 양조장 공간조성팀은 청년창업공간 테이블과 의자를, 목공교실 및 양조장 공간조성팀은 야외 공간에 벤치와 협탁, 솟대 등 인테리어 소품 등을 제작해 설치했다.

이 외도시재생영상기록Ⅲ팀은 영양군 도시재생 거점시설 및 주민참여사업 등이 포함된 영양군 도시재생사업 영상을 제작했고, 전시회 때 일부를 상영할 예정이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2021년도에만 총 29개 팀의 주민제안이 사업화되어 실행되었다. 특히 100년의 역사를 가진 영양양조장을 주민들 손으로 직접 가꾸는 등 주민참여 및 활성화의 유의미한 성과를 얻었다”며 “무엇보다 참여해 주신 주민들에게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다.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지지와 없었더라면 쉽지 않은 일이었기 때문이다. 이러한 성과가 올해 전시회로 마무리되는 것이 아니라 이를 기반으로 영양군의 지속가능한 도시재생과 공동체 활성화의 새로운 도약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