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15 16:39 (금)
예천군, ‘쓰담달리기 실천하기와 이면지 사용하기’ 홍보 나서
예천군, ‘쓰담달리기 실천하기와 이면지 사용하기’ 홍보 나서
  • 김영식
  • 승인 2021.10.14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플로깅.  사진=예천군
쓰담달리기(플로깅). 사진=예천군

[tk게릴라뉴스] 예천군(군수 김학동)이 군민 참여 탄소중립 실천 운동을 전개하고 있는 가운데 10월 실천 과제로 ‘쓰담달리기 실천하기와 이면지 사용하기’ 홍보에 나섰다.

지난 6월부터 ‘바로 지금, 나부터! 2050 탄소중립’ 슬로건을 내걸고 탄소중립 목표에 한 걸음 더 다가서기 위해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10월은 △가정에서는 뚜벅이 챌린지 참여, 걸으면서 쓰레기 줍기(쓰담달리기) 실천하기 △직장에서는 이면지 사용하기, 양면 및 모아 찍기 출력하기를 선정했다.

하루에 A4용지 40장만 절약하면 연간 27.65kg 이산화탄소를 줄일 수 있어 종이 사용량을 줄이기 위해 인쇄 시 이면지 사용, 양면인쇄 등을 권장하는 공문을 관내 공공기관에도 발송했다.

김학동 군수는 “일상에서 소소하게 실천하는 탄소중립이 보다 지속적이고 오랫동안 할 수 있는 활동”이라며 “쓰담달리기 실천과 이면지 사용하기 등 군민 실천과제에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군은 7월 초부터 김학동 군수를 시작으로 쓰담달리기(플로깅) 챌린지를 시작해 현재 전 군민 참여운동 분위기로 확산되고 있으며 건강과 환경 보호를 동시에 챙길 수 있다는 이유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