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09 16:58 (금)
봉화약용작물연구소, 포스트코로나 시대 면역력 강화 약용작물 세미나 개최
봉화약용작물연구소, 포스트코로나 시대 면역력 강화 약용작물 세미나 개최
  • 박강용
  • 승인 2021.03.31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약용작물 세미나. 사진=경북농업기술원
약용작물 세미나. 사진=경북농업기술원

[tk게릴라뉴스] 경북농업기술원 봉화약용작물연구소는 지난 30일‘포스트코로나시대에 면역력을 강화하는 약용작물’에 대한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세미나는 코로나19가 확산되면서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요즘 전국 1, 2위 재배작물이 31개 품목을 차지할 정도로 중요한 약용작물의 산학연 학술교류 및 다양한 기능성 연구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실시됐다.

신용습 경북농업기술원장의 ‘코로나19시대 K-면역 식품서 답 찾아야’기조강연을 시작으로 계명대학교 약학대학 정길생 교수와 백초당한약방 신전휘 원장이 각각‘약용작물 기능성 소재 개발 동향 및 전망’과‘면역력 증진에 좋은 약용작물’이라는 주제로 발표했다.

약용작물은 의약·생약의 원식물(原植物)로 식물 전체 또는 잎, 줄기, 뿌리 등을 이용하여 질병을 치료하거나 건강증진을 목적으로 많이 사용된다.

최근 기능성 식·의약, 화장품 개발을 위해 약용작물 소재탐색, 원료의 표준화 및 유효성분 분석, 안전성 평가, 항암, 항비만, 면역력 개선 등 기능성 평가 연구가 활발하다.

또 약용작물 가운데 상당수는 안전성을 인정받아 식품 원료로도 사용 가능하며 특유의 맛과 향 덕분에 차로 많이 즐긴다.

면역 증진과 호흡기 질환에 좋은 약용식물은 인삼, 생강(건강), 당귀, 천궁, 구기자, 오미자, 황기, 마(산약), 감초, 가시오가피, 꾸지뽕나무 등 다양하다.

봉화약용작물연구소는 오미자, 작약, 천궁, 당귀 등 약용작물 안정생산 및 식·의약 소재산업화 기술개발을 위해 품종육성 및 종자생산 연구, 기후변화 대응 ICT 접목 안정생산 기술 개발, 기능성 및 산업소재화 연구, 현장실용 연구 등을 추진하고 있다.

신용습 경북농업기술원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부터 내 몸을 보호하기 위해서는 정부방침(마스크, 손 씻기, 거리두기 등)을 철저히 지키고, 기능성 약용작물을 섭취하면 기(氣)를 보강하고 면역력을 높이는데 도움이 된다”라며 “약용작물의 안정생산과 기능성 및 산업소재화 연구를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