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5 16:20 (금)
‘시민 목소리 경청’,경주시 22일부터 ‘시민과의 대화’ 열린다
‘시민 목소리 경청’,경주시 22일부터 ‘시민과의 대화’ 열린다
  • tk게릴라뉴스
  • 승인 2021.02.19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감염 예방 위해 안건 서면 접수 및 소규모 간담회 개최
코로나19 감염 예방 위해 안건 서면 접수 및 소규모 간담회 개최. 사진=경주시
이달 22일 외동읍·양남면을 시작으로 3월 11일까지 23개 읍면동 순회 방문. 사진=경주시

[tk게릴라뉴스] 경주시가 오는 22일부터 시민의 목소리를 경청하는 ‘2021 시민과의 대화’ 일정에 돌입한다고 19일 밝혔다.

경주시는 코로나 위기 속 ‘다함께 심기일전’이라는 슬로건으로 22일 외동읍과 양남면을 시작으로 다음달 11일까지 ‘시민과의 대화’를 실시한다.

이번 행사에는 주낙영 경주시장이 23개 읍·면·동을 직접 방문해 시민들에게 올해 시정방향을 설명하고 일선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할 예정이다.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안건 접수는 서면으로 대체했고 읍·면·동 별 현장 방문을 통한 간담회도 소규모로 진행한다.

이번 시민과의 대화를 통해 상정된 안건들은 소관부서의 현장 확인과 실현 가능성 등을 종합 검토해 추후 시정에 반영될 예정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시민과의 대화를 소규모로 축소하게 됐다”라며 “일선 현장에서 생활 속 불편사항에 대해 경청하고 적극 의견을 수렴해 시정에 반영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