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5 16:20 (금)
경북도, 상하수도 분야 그린뉴딜 사업 속도낸
경북도, 상하수도 분야 그린뉴딜 사업 속도낸
  • 박강용
  • 승인 2021.02.17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하수도분야 지난해 보다 27% 늘어난 6,253억원 사업비 확보
시설 확충·현대화, 사고 예방 중점 추진... 시·군 관계관 회의 개최
시군 하수담당 과장 회의.  사진=경북도
시군 하수담당 과장 회의. 사진=경북도

[tk게릴라뉴스] 경북도는 17일 23개 시·군 상하수도 사업소장·과장이 참석해 ‘2021년 시·군 상하수도 관계관 영상회의’를 개최하고 상하수도 분야 정책방향을 공유하고 현안사업에 대해 논의했다.

올해 경북도에서는 도민 모두가 안심하고 마실 수 있는 맑은 물을 공급하고, 쾌적한 물환경 조성을 위하여 상하수도 316개소 사업에 6,253억 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이는 작년 4,935억원 대비 27% 증가한 금액으로 상하수도 관련 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상하수도 분야 그린뉴딜 중점 과제로 수량부문에서는 시설 확충을 통한 보급 확대, 수질 측면에서는 노후화된 시설의 현대화, 기후변화 분야에서는 가뭄·수질·도시침수 등 사고대응체계 구축을 추진할 계획이다.

먼저, 상수도 분야에서는 작년 141개소 2,959억원보다 37% 늘어난 167개소 4,076억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도민의 물 복지를 실현한다.

이를 통해 경북도는 2025년까지 상수도 보급률을 92.9%에서 95%로 높이고, 누수율은 24%에서 15% 수준으로 개선할 계획이다.

특히, 2022년까지 23개 전 시·군에 정보통신기술을 기반으로 한 스마트 관망관리 인프라를 구축할 예정으로, 올해에는 포항, 구미, 영덕, 청도, 예천 등 14개 시·군에 865억 원으로 수돗물 공급 전 과정에 대한 관리를 강화하여 수돗물 적수·유충 사고를 예방한다.

하수도 분야에서는 작년 117개소 1,976억 원에서 9% 늘어난 149개소 2,177억 원의 예산으로 쾌적한 물환경 조성과 태풍·집중호우로 인한 도시침수를 예방한다.

집중호우시 상습침수 피해로부터 안전한 하수도 인프라 확충을 위하여 포항시 등 6개 시․군에 2023년 까지 총 1,637억 원을 집중적으로 투입하여 도시침수대응사업을 추진할 예정으로, 올해는 156억 원을 확보하여 사업을 추진한다. 특히, 도시침수대응사업에 신규로 반영된 문경시 하수도정비 중점관리 지역(모전동, 점촌동)은 금년부터 사업비 292억 원을 투입하여 우수관로 및 관리체계 등을 정비할 예정이다.

조광래 경북도 환경산림자원국장은 “어려운 대내외 여건 속에서도 많은 예산을 확보한 만큼 조기집행으로 지역경제를 살리고, 맑은 물의 안정적 공급과 쾌적한 물환경 조성을 위한 상하수도 분야 사업에 속도를 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