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2 17:15 (금)
청도군, 2021년 청년후계농 육성 지원에 나서
청도군, 2021년 청년후계농 육성 지원에 나서
  • 김영식
  • 승인 2021.01.08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청도군
사진=청도군

[tk게릴라뉴스] 청도군(군수 이승율)은 청년후계농업인을 발굴·육성하기 위해 2021년 청년후계농 영농정착지원사업 및 후계농업경영인 선발지원사업을 오는 1월 27일까지 신청받는다.

두 사업은 영농의지가 큰 청년후계농과 후계농업인을 선발하여 영농정착지원금과 정책자금을 지원하는 농업 정책이다.

청년후계농 영농정착지원사업 지원대상자는 만 18세 이상 만 40세 미만의 독립경영 3년 이하의 청년농업인이다.

선정되면 영농경력에 따라 1년차는 월100만원, 2년차 월90만원, 3년차 월80만원을 최대 3년 동안 청년 농업 희망카드로 차등 지원 받을 수 있다.

농가경영비와 일반가계자금으로 사용할 수 있어 청년농업인들이 건실한 농업경영체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다. 군은 2018년부터 2020년까지 영농정착지원사업으로 청년농업인 31명에게 506백만원을 지원했다. 사업신청은 농림사업정보시스템을 통한 온라인 접수를 하면 된다.

후계농업경영인은 만18세 이상 50세 미만, 독립경영 10년 이하의 농업인 대상이다. 서류 평가 및 심의를 거쳐 선발한다.

최대 3억원 한도로 연리 2%, 5년거치 10년 분할 상환의 융자조건으로 농지구입, 시설설치 자금 등을 지원 받을 수 있다. 사업신청은 주소지 읍면사무소에 방문 접수하면 된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앞으로 청도군의 밝은 미래는 청년 농업이 답이다. 많은 청년들이 농업을 통해 고소득을 얻을 수 있기를 희망한다. 청도군 농업을 이끌어 갈 청년농업인이 많이 지원하길 바라며, 조기 영농정착 및 다양한 농업 정책으로젊고 유능한 청년·후계농업인을 육성하는데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