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2 17:15 (금)
경북도, 온라인 종무식 통해 연말연시 특별방역 대책 당부
경북도, 온라인 종무식 통해 연말연시 특별방역 대책 당부
  • 박강용
  • 승인 2020.12.31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합신공항 이전부지 확정 및 국비예산확보 등 그간의 노고 격려
연말연시 특별방역 대책... 주요 해맞이 명소 폐쇄 등 방역강화 당부
사진=경북도
사진=경북도

[tk게릴라뉴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31일 종무식을 대신해서 온라인 청내방송을 통해 도청 직원들을 격려했다.

이번 청내방송은 코로나19로 종무식을 개최하지 못하게 됨에 따라 비대면 방식(행정정보시스템-청내방송, 영상송출)으로 2020년 한 해 동안 코로나19 사투, 통합신공항 이전부지 확정, 국비확보 등 숨 가쁘게 달려온 직원들을 격려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먼저 이철우 도지사는“올해는 코로나19로 어느 때보다 힘든 한해 였지만, 도민들이 묵묵히 자신의 자리를 지키며 주변을 먼저 생각하는 경북인 특유의 희생정신을 보여 어려움을 극복하고 지금까지 달려 올수 있었다”며 도민들에게 감사를 표했다.

아울러 올 한해 도청 직원들도 코로나 방역, 생활치료센터 근무 등 코로나 현장에서 싸우느라 어느 해 보다 고생이 많았고, 2020년 지방자치단체 합동평가‘도 단위 최우수 평가’와 공공기관 청렴도 평가에서도 최고 등급을 받는 등 정부기관의 좋은 평가도 격려했다.

또한 산업용 헴프(HEMP) 규제 자유특구 지정과 철강산업 재도약 기술개발사업 예타 최종 통과 등 핵심 성장산업 예비타당성조사 통과 및 국책사업유치로 경북발전의 미래 신성장 동력을 마련했으며, 각종 공모사업 선정에 따라 국비예산 9조 7000억원을 확보하는 등 전대미문의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값진 성과를 낸 직원들이 고맙고 자랑스럽다고 했다.

이철우 도지사는“여기에 안주하지 말고 ‘죽을 고비에서 살길을 찾는다’는 사중구생(死中求生)의 정신으로 코로나19를 박살내고 경북의 발전을 위해 전 공직자가 혼연일체가 되어 나아가자”고 당부했다.

또한 내년도 도정 방향을 밝히면서 “2021년부터는 기존의 행정체제를 연구중심 행정체제로 전면 개편하여 경북도정이 다시 태어난다는 각오로 새롭게 변화와 혁신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주도하고 민생을 살리는데 모든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했다.

끝으로 이철우 지사는“연말연시 정부 특별방역대책을 엄격하게 현장에서 실천하는 한편, 주요 해맞이 명소에 대한 폐쇄 등 방역을 강화하는데 소홀함이 없도록 하고 코로나19 3차 대유행에 총력을 기울여 대응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오전 11시에는 2020 정부 훈포장 및 표창 수여식을 개최하고 통계업무 기관 대통령 표창과 우수공무원에 대한 훈포장 및 대통령 표창을 전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