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2-02 16:22 (수)
포항시, 내년부터 결식우려 아동에게 HACCP인증 급식 제공
포항시, 내년부터 결식우려 아동에게 HACCP인증 급식 제공
  • 윤태순
  • 승인 2020.11.11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포항시
사진=포항시

[tk게릴라뉴스] 포항시는 2021년부터 경제적 또는 가정 형편상 결식우려가 있는 아동들에게 해썹(HACCP)인증을 받은 급식을 제공하기로 했다. 
 
11일 시에 따르면 포항시의 만 18세 미만의 저소득층 아동 중 결식우려아동은 초등학생이 52.3%인 2,015명 , 중학생이 22.4%인 864명, 고등학생이 18%인 692명, 미취학 및 특수학교 아동 등 전체 약 3,850명 정도이며, 예산은 약 80억원 규모이다. 
 
시는 아동에게 안전하고 균형있는 급식제공을 위하여 11월 중 해썹(HACCP)인증업체를 공개 모집하여 선정한 후, 내년부터 지역아동센터를 이용하는 일부 아동과 가정으로 도시락을 지원 받고 있는 아동들에게 급식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아동급식카드(경북참사랑카드) 사용처를 확대하여 아동의 선호에 따라 다양한 급식을 선택할 수 있도록 아동급식카드 가맹점도 모집 한다. 
 
포항시는 아동급식카드의 경우에는 작년 대비 약 8.7%, 12억원정도(2021.8월 기준) 사용량이 증가하였지만, 코로나19와 자연재해 등 긴급 상황에 아동급식카드가 많이 사용이 된 것으로 파악하고 있으며, 이에 현재 편의점 위주의 가맹점에서 제과점, 마트, 음식점 등 가맹점을 확대하여 아이들이 편리하고 다양하게 급식을 먹을 수 있도록 가맹점을 확대 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아동급식카드 가맹점의 출입문에 스티커를 부착하여 아이들이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접근성을 개선할 계획이다. 
 
아동급식카드는 1일 최대 2만원, 부식카드의 경우에는 1일 최대 2만5천원이며, 잔여 포인트는 연말까지 사용이 가능하다.  
 
최태선 포항시 교육청소년과장은 “아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균형있고 위생적인 급식을 지원하고, 특히 코로나19의 장기화로 휴원·휴교 일수가 많아짐에 따라 가정 내 돌봄 공백 등으로 결식아동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