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18 17:57 (금)
안동시, 전국 최초로 전 시민 독감 예방접종 실시
안동시, 전국 최초로 전 시민 독감 예방접종 실시
  • 천미옥
  • 승인 2020.09.14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시보건소 전경
안동시보건소 전경

[tk게릴라뉴스] 안동시(시장 권영세)는 코로나19 대유행에 대비하여 시민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는 데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자 전 시민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을 실시한다.

이번 예방접종은 안동시가 정부의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대상 확대에 한발 더 나아가 무료 접종 대상에서 제외된 만 19세에서 61세의 안동시민에 추가 접종할 백신물량을 사전 확보함으로써 추진될 수 있었다.

이에 발맞추어 안동시의회에서도 관련 조례를 제정하고 예산 확보에 힘을 실어준 덕분에 전국 최초로 전 시민을 대상으로 한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사업이 가능했다.

만 19세에서 61세의 접종 대상자는 안동시민임을 확인할 수 있는 신분증 및 3일 이내 발급한 주민등록등본 등을 제시하고 관내 위탁의료기관에서 예방접종 시행비 1만 9,010원을 본인 부담하면 접종이 가능하다. 나머지 백신비용은 모두 시에서 부담하고 시민들은 병의원에 지급하는 비용만 부담한다.

아울러 국가 필수예방접종 대상자 중 인플루엔자 백신을 1회만 접종하면 되는 어린이와 청소년 및 임신부는 오는 22일부터 위탁의료기관에서 무료 예방접종을 시작한다.

만 75세 이상 어르신은 10월 13일, 만 70세 ~ 74세 어르신은 10월 20일, 만 62세 ~ 69세 어르신은 10월 27일부터 순차적으로 위탁의료기관 및 보건소(지소, 진료소)에서 무료로 예방접종을 받으면 된다.

이번 접종은 사회적 거리두기 등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엄격히 준수하는 가운데 시행된다. 읍면동행정복지센터와 보건지소, 진료소에 비치된 예방접종 예진표를 사전에 작성하고 마스크 5부제를 시행했던 것과 같이 출생년도 끝자리 기준으로 1 ․ 6년생은 월요일, 2 ․ 7년생은 화요일, 3 ․ 8년생은 수요일, 4 ․ 9년생은 목요일, 5 ․ 0년생은 금요일에 예진표와 신분증을 지참하고 가까운 위탁의료기관 및 보건소(지소, 진료소)에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방문하면 된다.

예방접종이 가능한 위탁의료기관은 안동시보건소 홈페이지에서도 확인 가능하다.

또, 만 62세 미만 기초생활수급자, 장애인, 복지시설 생활자, 다문화 및 다자녀 가정 등에 대한 예방접종은 10월 27일부터 보건소(지소·진료소)에서만 실시한다.

지금껏 우리시는 코로나19 상황 발생 시 발 빠른 현장 조사와 광범위하고 신속한 진단검사를 실시하여 최단 시간에 감염의 고리를 끊기 위해 대처하였으며 전국 최초로 공공시설을 생활치료 센터로 운영하여 신속한 대응을 한 바 있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코로나19와 독감이 동시에 유행할 시 방역체계 혼선으로 시민의 건강과 안전을 위협할 우려가 있어 시의회와 의사회의 협조를 통해 모든 시민에게 독감 예방접종을 하게 되었다”면서 “무엇보다도, 코로나19 예방을 위해서는 사회적 거리두기와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 등 기본적인 방역수칙 준수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