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18 17:57 (금)
청도군수, 태풍 농작물 피해현장 점검 나서
청도군수, 태풍 농작물 피해현장 점검 나서
  • 김영식
  • 승인 2020.09.10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청도군
사진=청도군

[tk게릴라뉴스] 이승율 청도군수는 지난 7일, 제9호태풍 마이삭에 연이은 제10호태풍 하이선의 피해를 입은 농가를 방문해 피해상황을 점검하고 농가의 애로사항을 청취 및 격려에 나섰다.

이 군수는 운문·금천·매전면 등 벼 도복 및 비닐하우스(메론, 레몬, 딸기) 침수 피해 현장을 점검하였다.

청도군은 제9호태풍 마이삭 영향으로 운문, 금천, 매전 지역을 중심으로 벼 도복이 20.33ha 가량 발생하였고, 배, 대추 등 과수 낙과도 크게 발생한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이어 제10호태풍 하이선의 피해에 대해서도 현재 정밀조사가 진행 중인 한편, 과수 낙과, 배수로 정비, 병해충 방제, 습해 예방 등으로 수확기를 앞둔 농작물의 2차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적극적인 사후관리가 필요한 것으로 밝혀졌다.

이 군수는 “4월 이상저온 피해와 7월~8월 유례없는 긴 장마 및 집중호우로 복숭아 낙과 등 농업인이 이중고를 겪고 있는데, 이번 태풍까지 겹쳐 농가의 피해가 가중되어 매우 안타깝다”면서  “농촌일손돕기를 적극 실시하고 농작물 피해조사를 통해 신속한 피해 복구와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