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18 17:57 (금)
경주시, 제2회 추가경정 예산안 1,240억 편성
경주시, 제2회 추가경정 예산안 1,240억 편성
  • tk게릴라뉴스
  • 승인 2020.09.08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주시청 전경
경주시청 전경

tk게릴라] 경주시는 지난 7일 시민의 생활 안정과 사회 안전망 강화, 그리고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해 침체된 지역 경제 회복에 역점을 둔 1,240억 원 규모의 제2회 추가경정 예산을 편성해 경주시의회에 제출했다.

이번 추경예산 규모는 2020년도 제1회 추경예산 1조 5,915억 원보다 1,240억 원(7.7%)이 증가한 1조 7,155억 원으로, 반회계가 1,150억 원(8.6%)이 증가한 1조 4,500억 원, 공기업특별회계는 84억 원(7.6%)이 증가한 1,189억 원, 기타특별회계(13종)는 6억 원(0.4%)이 증가한 1,466억 원이다.

이번 추경안은 국내경기 침체로 인해 삭감 교부된 지방교부세 161억 원의 세수부족분을 충당하기 위해, 코로나19로 추진이 어려운 행사·축제성 사업(화랑대기 전국 유소년 축구대회 12억원 등 43건)을 비롯해 경직성 경비(보수, 여비, 일반운영비 등), 연내 집행 불가능한 사업 등 총 133억 원 규모의 세출 구조조정을 실시해 재원을 마련했다.

주요 편성 내역으로는,긴급재난지원금(정부 1차 재난지원금 기지급분) 650억 원, 희망일자리사업 84억 원
경주페이 할인판매 보전금 12억 원 등을 편성했다.

주요 현안사업으로는 ,국도대체우회도로(효현~상구간) 토지매입비 20억 원, 주민숙원사업 23억 원, 군도 및 농어촌도로 확충 13억 원, 황오동, 북정로 전선 지중화 사업 13억원, 양북 두산소하천 정비사업 10억원, 북천·남천 재해복구공사(미탁) 마무리 8억원 등을 반영했다.

한편, 주낙영 경주시장은 “과감한 세출구조조정을 통해 지역의 주요 현안사업들을 차질없이 추진해 나갈 것”을 강조하며 “이번 추가경정예산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한 피해를 극복하고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가용재원을 최대한으로 편성했다”고 밝혔다.

이번 추경예산안은 14일부터 열리는 제254회 경주시의회 임시회 심의·의결을 거쳐 이번달 22일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