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18 17:57 (금)
권영세 안동시장, 태풍 ‘하이선’ 피해 복구현장 점검
권영세 안동시장, 태풍 ‘하이선’ 피해 복구현장 점검
  • 천미옥
  • 승인 2020.09.07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안동시
사진=안동시

[tk게릴라뉴스] 권영세 안동시장이 7일 제10호 태풍 ‘하이선’으로 인한 피해지역을 방문해 복구 상황을 점검했다.

이날 오전 12시경 태풍 ‘하이선’으로 인해 안동에는 비와 강풍이 동반되며 수목전도, 도로침수 등의 피해가 발생했다. 다행스럽게도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이에, 안동시장은 7일 오후 국도 35호선 길안면 고란리 입구에 하천범람으로 교통이 두절된 현장에 직접 나가 복구상황을 살펴보며 신속한 처리를 주문했다.

이에 앞서 지난 6일(일) 안동시 재난안전대책본부는 2차례의 비상회의를 소집하여 각 부서별 재난대응, 피해복구에 따른 대처 계획 등에 대해 논의했다.

또한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를 줄이기 위해 한국수자원공사와 협조하여 임하댐 저수율을 55%로 낮추고 빗물펌프장을 점검하는 등 사전 조치에 만전을 기했다. 6일부터는 비상근무체제에 돌입하며 태풍의 영향권에 드는 월요일 오전에는 부서별 담당 읍면동으로 일제 출장하여 신속한 상황전파와 피해복구 처리에 만전을 기했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급격한 기후 변화로 대형 태풍이 연이어 북상하며 크고 작은 피해가 발생하고 있다”라며“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켜낼 수 있도록 신속한 복구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