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02 17:47 (목)
군위환경, 고로면 주택화재 피해가구에 벌써 두차례 도움의 손길 내밀어
군위환경, 고로면 주택화재 피해가구에 벌써 두차례 도움의 손길 내밀어
  • 천미옥
  • 승인 2020.05.22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위환경은 고로면 주택화재 피해가구에 벌써 두차례 도움의 손길을 내밀어 7톤 정도의 생활쓰레기 수거 및 처리를 지원하고 있다.  사진=군위군
군위환경은 고로면 주택화재 피해가구에 벌써 두차례 도움의 손길을 내밀어 7톤 정도의 생활쓰레기 수거 및 처리를 지원하고 있다. 사진=군위군

[tk게릴라뉴스] 군위군 고로면사무소는 지난 5월 10일 발생한 주택 화재로 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서모씨(낙전리) 가족에게 도움의 손길이 전해지고 있다고 밝혔다.

22일 고로면에 따르면, 소방대가 즉시 출동해 진화에 나섰으나 살림살이가 잿더미로 변해 막막한 상황에 처한 서씨의 안타까운 소식을 전해 듣고 군위환경 박영춘 대표는 화재로 발생한 7톤 정도의 생활쓰레기 수거 및 처리를 지원하겠다고 선뜻 나섰다.

군위환경은 지난 4월 24일 주택 화재로 피해를 입은 김씨에게 도움의 손길을 내민 후 벌써 두 번째 온정을 베푸는 것이다. 또한 대구경북적십자회에서는 구호물품을 보내왔다.

박영춘 군위환경 대표는 “화재로 인해 갑작스레 안식처를 잃은 주민에게 도움이 될 수 있어 다행이며 그동안 지역에서 받았던 사랑을 지역의 어려움에 처한 이웃에게 돌려줄 수 있어서 기쁘다”고 말했다.

백승욱 고로면장은 “어려움에 처한 이웃에게 온정의 손길을 내밀어 주신 박영춘 군위환경 대표님, 대구경북적십자회에게 감사드리며 민·관에서 협력하여 하루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군위환경은 군위군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업무를 위탁받은 군위군 대표 기업으로 친절한 서비스를 제공하여 주민들에게도 호평을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