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8 17:56 (목)
박현국 봉화군수, 남북9축 고속도로 추진협의회 회장으로 선출
박현국 봉화군수, 남북9축 고속도로 추진협의회 회장으로 선출
  • 김영식
  • 승인 2024.06.27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봉하군
사진=봉하군

[tk게릴라뉴스] 박현국 봉화군수는 지난 24일 강원도 정선군 하이원그랜드호텔에서 개최된 ‘남북9축 고속도로 추진협의회 정기총회’에서 회장으로 선출됐다.

이날 정기총회에는 경상북도 4개 지자체(봉화군, 영천시, 영양군,청송군)와 강원특별자치도 6개 지자체(양구군, 인제군, 홍천군, 평창군, 정선군, 영월군)가 참여해 2대 회장으로 박현국 봉화군수를, 부회장에는 서흥원 양구군수를 선출했다.임기는 1년이다.

남북9축 고속도로 추진협의회는 지난해 7월 남북9축 고속도로 건설사업 조기 추진을 위해 협력이 필요한 사항을 논의하고 의결하기 위해 남북9축 고속도로가 통과하는 경상북도와 강원특별자치도 10개 지자체의단체장이 참여해 창립했다.

남북9축 고속도로는 경상북도 영천에서 강원도 양구까지 309.5km 구간에 총사업비 14조 8천여억 원을 투입하는 고속도로 건설사업으로,‘제2차 국가도로망 종합계획’에 포함돼 있지만 실질적인 고속도로건설을위해서는 ‘제3차 고속도로 건설계획’ 사업에 반영돼야 한다.

박현국 봉화군수는 “한반도 동쪽 내륙지역의 인구감소로 인한 지방소멸위기를 막기 위해서는 교통망 확충이 시급하며, 제3차 고속도로 건설 5개년 계획에 남북9축 고속도로가 반영될 수 있도록 회원 시군과공동대응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