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1 11:52 (화)
경북농업기술원 이대홍 박사, 한국농약과학회 논문발표상 수상
경북농업기술원 이대홍 박사, 한국농약과학회 논문발표상 수상
  • 황기훈
  • 승인 2024.04.25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추 총채벌레 및 칼라병(TSWV) 종합 방제전략 제시, 학계 인정받아
사진=경북농업기술원
사진=경북농업기술원

[tk게릴라뉴스]경북농업기술원 영양고추연구소 이대홍 박사가 한국농약과학회 학술발표회에서‘경북 북부지역 고추 재배지 총채벌레 발생 양상 및 방제전략’을 주제로 우수 논문 발표상을 수상했다.

고추에 발생하는 총채벌레는 섭식 피해와 함께 칼라병(토마토반점위조바이러스, TSWV) 바이러스를 매개해 심각한 피해를 주고 있다.

이번 연구에서는 총채벌레 발생 조사를 바탕으로 방제 적기를 구명했으며, 토양소독제 3종, 토양입제 2종을 활용한 토양 내 총채벌레 방제 방법을 제시했다. 또한 살충제 방제체계를 적용해 관행 대비 10.2%의 칼라병 경감효과도 확인했다.

영양고추연구소는 2022년부터 지역특화작목 연구개발 과제를 수행하면서‘재래종 고추 병해충 피해경감’이라는 목표를 가지고 병해충 분야 논문 발표 2건, 학술발표 3건, 영농정보제공 5건을 진행했으며, 지역 대학과 지속적으로 협업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고추 총채벌레 연구 현장.
고추 총채벌레 연구 현장. 사진=경북농업기술원

조영숙 경북농업기술원장은 “기후변화에 따른 병해충 발생 피해가 지속될 것이며, 이에 따른 지역 특화작물에 대한 병해충 모니터링과 방제 연구를 지속해 농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한국농약과학회는 지난 4~6일 제주도에서‘한반도 온난화대응 신작물보호 전략’을 주제로 400여 명의 대학, 기업, 유관기관 전문가들이 모여 미래의 작물보호 전략을 논의했으며, 학회지는 KCI(한국학술지색인목록) 등재지로 선정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