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1 11:52 (화)
경북도, 문체부 워케이션 활성화 공모 사업 2개(광역1, 기초1) 선정
경북도, 문체부 워케이션 활성화 공모 사업 2개(광역1, 기초1) 선정
  • 황기훈
  • 승인 2024.04.23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역 국비 2억2천만원, 경북 ‘일쉼동체’ 브랜드 각인 마케팅 추진
사진=워케이션 포스터(경주)
사진=워케이션 포스터(경주)

[tk게릴라뉴스] 경북도와 울진군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하는 2024년 워케이션 활성화 공사업에 최종 선정되어, 국비 3억 7천만원을 확보했다.

이번 공모는 기업은 새로운 복지 모델로, 지역은 생활 인구를 유인하는 체류형 관광상품으로 떠오르는 워케이션 활성화를 통해 국내 관광산업 분야에 신성장동력을 발굴하기 위해 추진됐다.

경상북도는 지난 2023년 6월부터 워케이션 사업을 추진해 왔으며 올해 5개 시군에 12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어, 이번 공모사업으로 경북 워케이션 사업은 더욱 힘을 얻을 것으로 보인다.

경상북도는 올해 워케이션 상품 이용자를 대상으로 지역 문화 체험 프로그램을 강화하고 경상북도 ‘일쉼동체’ 워케이션 브랜드를 알리기 위한 브랜드 콘텐츠 제작과 워케이션 체험데이 등을 운영해 ‘일쉼동체’ 워케이션 브랜드화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시설 조성 분야 공모에 선정된 울진군은 매화면에 있는 울진해양레포츠센터 2층을 리모델링해 워케이션 거점센터를 조성할 계획이다.

숲과 바다를 테마로 팀별 사무공간, 독립형 사무공간, 휴게공간을 조성하고 센터 내 숙박시설과 프리다이빙 체험, 다이빙 자격증 취득 등 자체 프로그램과 연계하여 환동해권 워케이션 거점으로 자리매김한다.

한편 이번 공모사업은 운영지원 부문과 시설 조성 부문 2개 부문으로 나누어 관광인프라와 상품화전략, 관리운영 역량을 평가하였다.

운영지원에는 경북을 포함한 총 7개 광역지자체, 시설 조성에는 울진을 포함한 총 5개 기초지자체가 선정됐다.

김상철 경상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이번 문체부 공모 선정을 계기로 경북은 워케이션 관광의 거점 지역으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생활 인구를 유입하기 위한 다양한 살아보기 관광상품을 만들어 체류형 관광마케팅을 선도하고 지방소멸 위기 극복에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