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5 09:56 (월)
대구강북경찰서, 사회적약자 대상 지문사전등록제도 활동 강화
대구강북경찰서, 사회적약자 대상 지문사전등록제도 활동 강화
  • 박강용
  • 승인 2024.03.28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봄맞이 야외 활동 증가에 따른 실종 대비, 지문등록은 선택 아닌 필수
사진=대구강북경찰서
사진=대구강북경찰서

[tk게릴라뉴스] 대구강북경찰서에서는 봄맞이 야외 활동 증가에 따른 실종 대비를 위하여 28일 홈플러스(칠곡점) 문화센터와 협업하여 지문 등 사전등록 활동을 전개했다.

‘지문 등 사전등록제도’는 18세미만아동, 치매환자,․ 지적-자폐-정신장애인을 대상으로 사진, 보호자의 인적 사항 등을 미리 경찰청 프로파일링 정보시스템에 등록하여 실종 시 신속하게 발견하기 위한 제도이다.

사진=대구강북경찰서
사진=대구강북경찰서

실종아동 찾는데 평균 94시간이 걸리지만 사전에 자료를 등록한 경우 평균 1시간 안에 찾을 수 있어, 지문등록은 선택이 아닌 필수로 등록할 것을 홍보하고 있다.

대구강북경찰서는“관내 어린이집과 장애인시설 등 현장 방문과 지역축제 참여하여 등록 안내 등 다양한 방법으로 실종예방정책을 전개하여 사회적약자 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