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5 11:07 (월)
경주시, 외동‧외동2산단 환경개선사업 공모사업 선정… 국비 22억원 확보
경주시, 외동‧외동2산단 환경개선사업 공모사업 선정… 국비 22억원 확보
  • 윤태순
  • 승인 2024.03.27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6년까지 아름다운 산단 거리조성과 노후공장 청년친화 리뉴얼 사업 추진
사진=경주시
사진=경주시

[tk게릴라뉴스] 경주시는 산자부와 한국산업단지공단이 주관하는 ‘산업단지 환경조성사업 패키지 공모’에 외동‧외동2일반산업단지가 최종 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선정을 통해 경주시는 국비 22억 원을 포함한 총 사업비 34억 원으로 2026년까지 아름다운 산업단지 거리 조성과 노후공장 청년친화 리뉴얼을 함께 추진한다. 산업단지 환경조성사업 패키지 공모사업은 청년이 일하기 좋은 일터를 만들기 위해 노후 산업단지의 환경개선이 주요 골자다.

시는 아름다운 산단거리 조성을 위해 외동‧외동2일반산업단지에 노후 된 기업 담장을 개선하고 거리 녹화와 함께 낡은 표지판과 인도블록을 정비한다. 불법주차 문제 해소를 위해 노변 주차장을 만들고 스마트 가로등, LED도로 표지병을 설치해 안전한 교통 환경을 조성한다.

도로변 녹지와 유휴지에는 산책로와 공원을 조성하고, 무인카페와 스마트 쉼터를 설치해 근로자들의 휴식 공간을 마련한다. 또 외동일반산업단지 내 50인 미만의 사업체 10곳을 대상으로 노후 된 공장 지붕, 직원 휴게실, 화장실, 식당 등의 개보수 비용을 지원하는 노후공장 청년친화 리뉴얼 사업도 추진한다. 개‧보수 비용은 업체 당 최대 3천만 원 까지 지원한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산업단지의 경쟁력이 곧 기업의 경쟁력이라는 마음가짐으로 앞으로도 청년들이 일하기 좋은 산단 환경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