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5 11:07 (월)
상주시보건소, 결핵예방의 날 기념 캠페인 실시
상주시보건소, 결핵예방의 날 기념 캠페인 실시
  • 김영식
  • 승인 2024.03.21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주 이상 기침하면 보건소에서 결핵 검진을...

[tk게릴라뉴스] 상주시보건소(소장 김재동)는 제14회 결핵예방의 날(3. 24.) 및 결핵예방주간을 맞아 상주중앙시장 및 경북대학교 캠퍼스에서 결핵의 심각성을 널리 알리기 위한 결핵예방 홍보 캠페인을 실시했다.

결핵은 결핵 환자가 기침할 때 공기 중으로 배출되는 결핵균에 의해 감염되는 것이므로 생활 속 결핵 예방 수칙을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

대표적인 결핵 예방 수칙으로는 2주 이상 기침하면 결핵 검진 받기, 기침이나 재채기할 때 휴지나 옷 소매 위쪽으로 입과 코 가리기, 꾸준한 운동과 균형 있는 영양 섭취가 중요하다.

특히 65세 이상 주민은 연 1회 결핵 검진과 결핵이 의심되는 경우 즉시 보건소에서 무료 검진을 받을 것을 권고하고 있다.

또한, 결핵에 대한 올바른 인식개선과 중요성을 알리기 위하여 상주시보건소의 찾아가는 작은 보건소를 통하여 경로당, 마을회관 등 방문을 꾸준히 추진하고 있다.

송복실 질병관리과장은 “기침이 2주 이상 지속되면 보건소를 방문하여 결핵 검진을 받기를 당부드리며, 지속적인 교육 및 올바른 기침 예절 실천을 통해 결핵 없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