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1 17:20 (금)
포항해경, 손가락 골절 응급환자 긴급 이송
포항해경, 손가락 골절 응급환자 긴급 이송
  • 윤태순
  • 승인 2023.05.16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포항해양경찰서
응급환자 응급처치를 하고 있다. 사진=포항해양경찰서

[tk게릴라뉴스] 포항해양경찰서(서장 성대훈)는 5월 11일 오후 2시 4분쯤 포항시 북구 송라면 지경리 동방 약 40km(25해리) 해상에서 조업 중이던 A호(9톤급, 승선원 6명)에서 응급환자가 발생했다는 신고를 접수 받았다.

포항해경은 경비함정 등 구조세력을 현장으로 긴급 출동시켰으며 현장에 도착한 경비함정은 응급환자 B씨(50대, 남, 선원)를 함정으로 안전하게 옮겨 태웠다.

B씨는 손가락 골절과 출혈이 있어 지혈 및 붕대를 이용한 구조대원의 응급처치를 받으며 인근 항으로 이송된 후 119에 인계됐다.

사진=포항해양경찰서
응급환자 경비함정으로 옮겨 태우고 있다. 사진=포항해양경찰서

한편, 신고자 선주 C씨는“B씨가 통발어구를 확인하는 과정에서 양망기에 손이 끼는 사고가 발생했다”고 말했다.

포항해경 관계자는 “해상에서 작업할 시 추락에 대비해 구명조끼를 착용하고 각종 장비가 작동되고 있을 때는 안전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그리고 “무엇보다 해상에서 응급환자 발생 시 신속히 병원에 이송될 수 있도록 초기에 신고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