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7 10:20 (수)
영양군, 민선8기 첫 추경 군 최초 4천억 원 초과 편성...의회 제출
영양군, 민선8기 첫 추경 군 최초 4천억 원 초과 편성...의회 제출
  • 윤태순
  • 승인 2022.07.27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영양군
사진=영양군

[tk게릴라뉴스] 영양군(군수 오도창)은 코로나19 장기화와 최근 고유가 고물가로 고통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농민을 지원하고 지역경제 회복 및 민생안정을 도모하고자 편성한 민선8기 첫 추경예산을 총 예산 4,155억원으로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추경은 당초예산 3,762억 대비 393억원(10.45%) 증가한 수치로 2019년 추경예산 기준 3,000억원을 달성한 이후 3년 만에 군 최초 4,000억원을 초과하여 편성한 것으로 민선8기 공약인'예산 5,000억원 달성'에 한걸음 다가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예산은 코로나19 장기화와 고유가, 고물가 등 전례 없는 비상경제상황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의 생활안정, 지역 경제의 활성화, 주민불편 해소 등 침체된 지역경기를 회복하고자 가용재원을 최대한 확보하여 편성했다.

주요 사업 내용으로 코로나19 극복을 위하여 △코로나19생활지원비지원사업(5억원 △코로나19격리입원치료비(1.3억원), 군민생활안정 및 지역경제활성화를 위한 △영양사랑상품권할인판매액보전(5억원 △영양군소상공인재난지원금(12억원) △소상공인특례보증출연금(1억원) 등을 편성했다.

또한 고통받는 농민 지원을 위하여 △농작물재해보험료지원(27억원) △무기질비료가격인상차액지원(14억원) △농업근로자기숙사건립(7억원) △한발대비용수개발사업(11억원), 주민불편 해소 위한 △재해위험지구정비사업(6억원) △소하천유지보수(13억원) △소규모주민숙원사업(45억원) △군도4호선(홍계리)도로정비공사(10억원) 등을 추가 편성했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코로나19 장기화와 물가상승, 국제정세 불안 등으로 침체된 지역경제 회복과 위기 극복을 위해 역대 최대규모인 4,155억원의 추경예산을 편성했다”며“편성된 예산은 확정되는 대로 신속하게 집행하여 지역경제 회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