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7-06 10:43 (수)
제15회 ‘경주 시민의 날’ 성료....3년 만에 시민 화합의 날로 행사장 만원 >
제15회 ‘경주 시민의 날’ 성료....3년 만에 시민 화합의 날로 행사장 만원 >
  • 윤태순
  • 승인 2022.06.09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경주시
사진=경주시

[tk게릴라뉴스] 지난 8일 경주 황성공원 실내체육관 광장에서 열린 제15회 경주시민의 날 기념식이 시민 4000여 명의 참여 속에 성황리에 치러졌다.

코로나19로 그간 약식으로 치러오다 대규모 관중 속에 행사가 열리는 건 2019년 이후 3년 만이다.

‘경주시민의 날’은 신라건국일인 기원전 57년 4월 병진일을 양력으로 환산한 6월 8일을 조례로 제정해 경주시가 매년 개최하고 있는 행사다.
올해로 벌써 15회째다.

지난 2년 동안 코로나19로 인해 소규모로 개최됐지만, 올해는 일상회복과 함께 많은 시민들이 참여하는 축제와 화합의 장으로 펼쳐졌다.

과거 코로나19 확진자 추이에 따라 축소됐던 지난 2년 간의 행사에 비하면 올해 행사는 매우 순조롭게 진행됐다.

미리 준비한 객석 1500석이 턱없이 부족할 만큼 시민 4000여 명이 운집했다.

먼저 이날 행사는 움츠렸던 기운을 깨우는 역동적인 난타 퍼포먼스로 문을 열었다.

이어 청년대표 4인의 시민헌장 낭독과 기념사·축사, 경주시 문화상 시상, 시민화합 퍼포먼스 등 1부 행사가 진행됐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주낙영 경주시장을 비롯해 김석기 국회의원, 서호대 경주시의장, 이상효 전 경북도의장, 이원식 전 경주시장 등 내외빈도 참석해 시민의 날 의미를 빛냈다.

이어 베트남 후에, 일본 우사, 중국 시안 등 6개국, 14개 해외 자매우호도시에서 보내 온 축하 영상도 소개되면서 ‘세계 속의 경주’를 만들어 가겠다는 의지를 되새기는 자리도 마련됐다.

또 2부 축하공연은 △‘미스터 트롯’의 이찬원 △‘오라버니’의 금잔디 △경주 출신 가수 장보윤 등이 출연해 1시간 동안 열정적인 무대 매너를 선보여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의 마음을 누그러뜨리게 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올해 시민의 날은 시민 화합의 장으로 마련했다”며 “신라 건국 정신을 되새겨 시민이 행복한 경주, 세계로 도약하는 경주를 만들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