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19 16:40 (목)
경북도, 가정의 달 5월..야외활동 시 안전사고 주의 당부
경북도, 가정의 달 5월..야외활동 시 안전사고 주의 당부
  • 박강용
  • 승인 2022.05.06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족 단위 야외활동 증가로 생활 속 어린이 안전사고도 증가
놀이시설 등 이용 시 안전수칙 준수, 가벼운 준비운동 도움
사진=경북도
사진=경북도

[tk게릴라뉴스] 경북도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 단위 야외 활동이 늘어나면서 교통사고・낙상・추락 등 생활 속 안전사고 예방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경북 소방본부 통계분석 결과 최근 4년간 어린이․청소년(0~18세)이 질병 및 안전사고로 구급차 이용 건수를 보면 2018년 7743명, 2019년 6815명, 2020년 5412명, 2021년 6258명으로 나타났다.

특히, 5월 한 달 동안 이송건수는 2018년 834명(10.8%), 2019년 723명(10.6%), 2020년 530명(9.8%), 2021년 521명(8.4%)으로 다른 달보다 많은 것으로 분석됐다.

코로나-19의 영향으로 2020~2021년에 이송건수가 다소 줄었지만, 올해는 방역수칙 완화로 예년 수준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측된다.

지난해 5월 기준 이송 원인별로는 질병 등 기타 294명(56.4%), 생활 속 안전사고가 227명( 43.6%)로 나타났다

안전사고 유형으로는 교통사고 83명(36.6%), 낙상추락 63명(27.8%), 열상 등 상해 47명(20.6%), 사고부상 30명(13.3%), 동물피해 4명(1.7%) 순이었다.

장소별로는 가정 내 251명(48%), 야외활동으로 인한 도로 104명(20%), 놀이시설 55명(10.6%), 교육시설 78명(15%), 기타 33명(6.4%)으로 나타났다.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서는 △연령대에 맞는 카시트 설치 및 안전벨트 착용 △지속적인 교통안전 수칙 교육 △주택가나 어린이 보호구역 서행 △놀이 기구 안전수칙 준수 △야외활동 전 가벼운 준비운동 △놀이기구에 적합한 보호 장비 착용 등이 필요하다.

한편, 경북 소방본부는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지역 소방서를 중심으로 지속해서 소방안전교육을 실시하고 있고, 이동안전체험차량을 활용해 지역 학교를 대상으로 방문 체험교육을 연중 추진하고 있다.

이영팔 경북도 소방본부장은 “5월은 어린이․청소년들의 야외 활동이 가장 많은 시기로 그만큼 사고 위험도 높다” 며 “특히,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는 놀이시설 안전사고는 자칫 심각한 부상을 초래할 수 있어 세심한 주의가 필요하다”며 안전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