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19 16:40 (목)
영천 시안미술관, 영천시민 대상 관람료 50% 인하
영천 시안미술관, 영천시민 대상 관람료 50% 인하
  • 조경숙
  • 승인 2022.05.06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안미술관 전경. 사진=영천시

[tk게릴라뉴스] 영천 시안미술관(관장 변숙희, 화산면 가래실로 364 소재)은 지난달 1일부터 영천시민 대상으로 관람료를 50% 인하했다고 밝혔다.

시안미술관의 입장료는 성인 4천원, 청소년 3천원이며, 미취학아동 및 화산면민은 무료이나 이번 인하로 인해 50% 저렴한 가격으로 전시를 관람할 수 있게 됐다.

시안미술관은 2004년 시안아트센터로 설립해 같은 해 12월 미술관으로 등록된 제1종 사립미술관으로 영천시 화산면 옛 화동 초등학교 터에 위치해 있다.

가래실문화마을과 더불어 연 2만명 이상의 전국 단위의 방문객이 찾아오는 지역의 관광명소이자 전문 미술관으로 매년 다양한 국내·외 미술품을 통한 전시 서비스를 비롯하여, 문화콘텐츠와 프로그램의 개발, 창작자 지원 등 전문 미술관으로서 역할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시안미술관은 4월 2일부터 6월 19일까지 본관 전시실에서 특별기획전시 ‘그:곳, 때, 일’을 강홍구, 이종길, 이지유, 장용근, 하춘근 작가의 예술세계로 구성하여 전시 중이며, 5월 13일부터 6월 26일까지 별관 전시실에서 영천시립박물관 건립 확정기념 특별기획전 ‘별하나에’를 열어 권민주, 김소라, 신명준, 이향희 4인의 작품을 전시한다.

변숙희 시안미술관장은 “이번 관람료 할인을 계기로 영천시민들께서 많이 찾아 주셨으면 좋겠다.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낸 시민들께 예술을 통해 위로와 힐링을 선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관람시간은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5시 30분까지로 월요일은 휴관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