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6 17:16 (수)
경북농기원, 농산물 가공품 마케팅 기술교육 성과 업
경북농기원, 농산물 가공품 마케팅 기술교육 성과 업
  • 박강용
  • 승인 2022.01.13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대면 온라인 판로 확대 지원해 코로나에도 매출 13.5% 상승
경주 서가농업회사법인(도라지정과) 전년 대비 매출 52% 증가
사진=경북농업기술원
사진=경북농업기술원

[tk게릴라뉴스] 경북도농업기술원은 최근 비대면 소비 증가에 따른 지역 가공제품 판로확대를 위해 도내 농산물 가공경영체를 대상으로 다양한 마케팅 기술 교육을 실시했다고 13일 밝혔다.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11월 온라인쇼핑 거래액이 2020년 같은 달에 비해 16.5%(17조5,077억원) 증가하는 등 코로나19의 급속한 확산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의 영향으로 온라인쇼핑과 모바일쇼핑 등 비대면 소비문화가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농업기술원은 이러한 소비패턴의 변화에 맞춰 지역 50개 농산물 가공경영체를 대상으로 온라인쇼핑몰 상세페이지 제작, 브랜드, 포장디자인 개발, 라이브커머스 교육 등을 실시했다.

이러한 교육 및 농가형 가공상품 마케팅 기술 지원 사업에 참여한 경영체들의 성과를 분석한 결과, 평균 매출액이 13.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경주 서가농업회사법인(도라지정과)의 경우, 온라인 판매로 매출이 전년에 비해 52% 증가했고, 소백산아래 한부각(영주)은 20%, 수미담(성주) 11%, 문경미소(문경) 10% 각각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문경미소(오미자가공품), 소백산아래 한부각(부각)은 미국, 네덜란드, 싱가폴 등 해외시장도 개척해 가공제품을 수출하는 성과도 올린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농업기술원은 올해 신세계‧현대백화점 등 대형 유통업체와 연계해 가공제품 온‧오프라인 판촉전을 개최하고 품평회를 통한 소비자 평가를 제품에 반영해 디지털 온택트 마케팅과 제품개발에 더욱 집중할 방침이다.

신용습 경북도 농업기술원장은 “지금 농식품 유통, 소비시장이 비대면으로 빠르게 변화하고, K-푸드에 대한 전세계의 관심과 수요가 증가하고 있기 때문에 지역 우수 가공경영체들이 국내를 넘어 해외시장으로 판로를 확대할 수 있도록 관련 교육, 컨설팅 등 지원 사업을 강화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