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6 17:16 (수)
경북도, 주력산업 및 디자인 분야에 청년 468명 채용 지원
경북도, 주력산업 및 디자인 분야에 청년 468명 채용 지원
  • 박강용
  • 승인 2022.01.12 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력산업 분야 418명, 디자인 분야 50명 채용 지원
청년 1인당 매월 최대 180만원 인건비, 정착지원금 10만원 지원

[tk게릴라뉴스] 경북도는 12일부터 주력 산업분야 중소기업의 청년 채용을 지원하는 ‘주력산업분야 청년일자리지원 사업’과 중소기업에 청년 디자이너 채용을 지원하는 ‘중소기업 디자인분야 청년일자리지원 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먼저, 주력산업분야 청년일자리지원사업은 지능형디지털기기, 첨단신소재부품가공, 친환경융합섬유소재, 라이프케어뷰티 관련 기업이 공고일 이후 청년을 채용하고 사업 신청하면 평가 후 지원기업으로 선정하게 된다.

이 사업은 경북지역 21개 시군에 총 418명을 선발한다.

또 중소기업 디자인분야 청년일자리지원 사업은 제품디자인, 시각디자인 등의 업무를 수행할 청년디자이너가 필요한 중소기업이 사업 신청 후 평가를 거쳐 지원기업으로 선정된다.

향후 대학교와 연계한 채용박람회를 통해 청년을 매칭·선정하게 된다. 이 사업은 17개 시군에 총 50명을 선발한다

이번 두 사업은 청년채용 방식이 달라 사업신청에 주의가 요구된다.

참여기업 모집 공고문은 경상북도경제진흥원 홈페이지에 게시돼 있으며, 사업 신청기간은 내달 18일까지이다.

두 사업의 지원혜택은 동일하지만, 기업에는 4대 보험 등을 제외한 실제 지급된 인건비의 90%(최대 180만원/월), 청년에게는 매월 10만원의 정착지원금을 2년간 지원한다.

또 청년이 2년 만근할 경우 총 1000만원(분기별 250만원 1년간 지급)의 인센티브가 향후 청년에게 주어진다.

이영석 경북도 일자리경제실장은 “경북의 미래 먹거리인, 주력산업분야와 디자인분야의 성장을 위해서 관련기업에 청년채용을 지원한다”라며, “이번 사업을 통해 안정적인 일자리 창출과 지역의 미래산업 육성이라는 두 가지 목표를 모두 달성할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